동부초등학교 로고이미지

RSS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네이버밴드 공유하기 프린트하기
거제도 포로수용소에 갔다와서 5학년 6반 최현수
작성자 최현수 등록일 11.09.21 조회수 335

오늘은  거제도 포로수용소에 갔습니다.

1950년에 일어난  6.25 전쟁으로 많은 포로들이 생겨났는데  포로들이 너무 많아져서

포로수용소를 거제도에도 만들고,  다른 곳에도 만들어서 포로들을 가뒀습니다.

하지만 포로수용소라고 포로들이 못살게 된것은 아니고,  좀 편안하게 밥도 먹을 수 

있었고, 목욕도 할 수 있고,  편안하게 생활할 수  있었고,  노동을 하는 것을 빼고는 

모두 좋았습니다.

포로수용소는 남자, 여자로 나누어서 생활 했고, 연령도 나누어서 생활했습니다.

탱크전시관은 실제 탱크를 속을 파서 만들었고, 그 탱크는 북한이 남침할 때 쓴 탱크

입니다.

포로들은 강제 노동으로 반란을 일으키기도 하였습니다.

그러다가 남과 북이 전쟁을 끝내고 휴전할 때 포로들을 집으로 보내주었습니다.

이렇게 포로들의 생활은 끝났지만, 포로들의 아픈 역사는 영원히 잊혀지지 않을 것

입니다.   

이전글 거제도
다음글 거제도 포로수용소 5-6.22.정수진